전남교육청, ‘코로나 극복’ 동참 교직원 국외연수 취소

올해 예정된 국외연수를 국내연수로 대체 추진키로 최옥정 기자l승인2020.03.2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전라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이 코로나19 감염 확산에 대응하는 선제적 조치로서 교직원 국외연수를 취소하기로 했다.

19일 전라남도교육청은 국외여행에 따른 코로나19 감염 위험을 사전에 차단하고 침체일로를 걷고 있는 내수경기를 활성화하기 위해 올해 예정된 국외연수를 취소하는 대신 국내연수로 추진한다 말했다.

도교육청은 이날 산하 전 기관과 교육지원청, 각 급 학교에 보낸 공문(코로나 19 국가 비상시국에 대응한 2020. 전남 교직원 국외연수 대체 운영 방안)’을 통해 이같이 밝히고, 교직원들의 적극적인 협조와 동참을 당부했다.

도교육청은 공문에서 올해 본청 등이 주관할 예정이던 교직원(공무직원 포함) 대상 국외연수는 업무추진 상 필수적인 공무출장(협력기관 방문 등)을 제외하고는 전면 취소 혹은 국내연수로의 전환을 주문했다.

공무출장의 경우도 하반기 상황을 면밀히 고려해 신중히 추진키로 했다. 또한, 교육부와 지자체 등 타기관이 주관하는 국외연수에 개별 교직원들의 참가여부는 기관장이 상황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신중히 판단해줄 것을 당부했다.

이에 따라 도교육청의 각 실·과는 물론 전남교육연수원 등 직속기관과 교육지원청, 일부 학교에서 올해 계획했던 대부분의 국외연수는 추가경정예산편성 등을 통해 국내연수로 대체 운영될 전망이다.

시행 방법과 시기는 국내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는 국면을 살펴가며 교직원들의 의견수렴을 통해 정해진다.

이용덕 정책국장은 “비록 상반기 중 국내 코로나19가 진정 국면이 오더라도, 서유럽 등 해외 현지의 확산 추세 및 확인 불가능한 감염요인 등을 고려할 때 여행 자제는 불가피하다.”며 “대신 국내연수를 통해 어려움에 처한 국내 식당, 숙박·여행업계 등 내수시장 활성화에 기여한다는 취지를 이해하고 동참해 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최옥정 기자  okjeong@evernews.co.kr
<저작권자 © 에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옥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80번길 12, 328호(신안동, 제일오피스텔)   |  전화번호 070-8830-6600  |  등록번호 광주광역시 아00042
등록일자 : 2009. 9.29  |  발행인 : 매일방송(주) 이종락   |  편집인 이지수   |  대표 이종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지수  |  사업자등록번호 : 410-86-31873
Copyright © 2020 에버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