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남자핸드볼, 이란 꺾고 조 1위로 亞 선수권 8강 진출

편집국l승인2024.01.17l수정2024.01.17 11:45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남자 핸드볼 대표팀이 아시아선수권서 3연승을 거뒀다. (대한핸드볼협회 제공)
남자 핸드볼 대표팀이 아시아선수권서 3연승을 거뒀다. (대한핸드볼협회 제공)

한국 남자 핸드볼 대표팀이 조별리그 3연승을 거두며 아시아선수권대회 8강에 올랐다.

뉴스1에 따르면 홀란두 프레이타스(포르투갈)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17일(한국시간) 바레인에서 열린 제21회 아시아 남자핸드볼 선수권대회 조별리그 B조 3차전에서 이란을 26-24로 눌렀다.

3연승으로 조별리그를 마친 한국은 조 1위로 8강 결선 리그에 진출했다.

8강 결선 리그에서 한국은 바레인, 쿠웨이트, 이라크와 2조에서 경쟁한다. 상위 두 팀 안에 들어야 4강에 오를 수 있다.

한국은 이날 전반을 10-13으로 밀렸지만 후반 들어 김연빈(두산)과 장동현(SK)의 공격이 살아나며 역전승에 성공했다.

김연빈은 팀 내 최다인 9골로 맨 오브 더 매치(수훈선수)에 뽑혔다.

한국 남자 핸드볼은 이번 대회를 통해 분위기 반전을 노린다. 한국은 지난해 항저우 아시안게임 4강 진출에 실패했고 2024 파리 올림픽 아시아 지역 예선도 통과하지 못했다.

한국은 18일 이라크와 결선 리그 1차전을 치른다. 이라크는 조별리그 C조에서 일본에 이어 2위에 오른 팀이다.

 

편집국  webmaster@evernews.co.kr

<저작권자 © 에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80번길 12, 328호(신안동, 제일오피스텔)   |  전화번호 070-8830-6600  |  등록번호 광주광역시 아00042
등록일자 : 2009. 9.29  |  발행인 : 매일방송(주) 이종락   |  편집인 이지수   |  대표 이종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지수  |  사업자등록번호 : 410-86-31873
Copyright © 2024 에버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