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29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인터뷰 · 사람들] 조세현 의원, '현창사업과 민족운동가 추가 발굴' 소홀함 없어야
화순군의회(의장 강순팔) 조세현 의원은 '현창사업과 민족운동가 추가 발굴'이 지속적으로 이뤄져야 한다는 자신의 입장을 피력했다.29일 열린 제231회 화순군의회 제2차 본회의 5분 발언을 통해 고난의 시기에 목숨과 모든 것을 바쳐 싸운 ...
김세욱 기자  2019-04-01
[인터뷰 · 사람들] <사람들> 삼일절 100주년에 화순 '항일유적지'를 돌아보며
화순에 매주 토요일 역사 유적과 문화 관광 자원 등을 답사하는 모임이 있다. 답사모임은 지난해 10월 이후 20회 남짓 답사를 진행해 오고 있었다.필자는 2월 23일 진행된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하는 ‘화순 항일 유적’ 답사에 참여하게 됐다. 평...
편집국  2019-03-11
[사설 · 칼럼] <칼럼> 언론의 뉴스보도 문제점...마녀사냥식 여론몰이 해법은?
- 보도 관행의 문제....타사 기사 베껴 쓰기는 똑 같은 타이틀이 나오는 이유- 올바른 뉴스읽기 차원의 정확한 정보 제공의 미흡....보도내용을 비추는 TV화면 이 빠르게 지나가는 문제- 기사의 근거가 정확하고 합리적 시각이 필요- 속보경쟁이 낳은 ...
정찬곤 전문기자  2019-01-21
[인터뷰 · 사람들] '2019 신년사' 김명수 대법원장, "사법부에 대한 기대-희망 계속 가져주시길"
김명수 대법원장이 "앞으로 사법부가 기울일 노력을 지켜보시면서 사법부에 대한 기대와 희망을 계속 가져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국민에게 호소했다.김 대법원장은 31일 밝힌 2019년 신년사에서 "지난 한 해 동안 법원을 둘러싸고 벌어진 일련의 사건들...
편집국  2019-01-02
[인터뷰 · 사람들] <2018 신년 대담> 김 성 장흥군수
에버뉴스는 김 성 장흥군수와 신년인터뷰를 통해 장흥군의 올해 당면 과제와 이를 어떻게 극복할 것인지 들었다.안녕하십니까. 매일방송(주) 에버뉴스 정찬곤기자입니다. 군정업무에 바쁘실 텐데 대담에 응해 주셔서 고맙습니다.작년 한해는 불의 기운이 들어있는 ...
정찬곤 전문기자  2018-01-24
[인터뷰 · 사람들] <2018 신년 대담> 구충곤 화순군수
에버뉴스는 구충곤 화순군수님과의 신년인터뷰를 통해 화순군의 올해 당면 과제와 이를 어떻게 극복할 것인지 들었다. 다음은 구충곤 군수와의 일문일답.Q 안녕하십니까. 매일방송(주) 에버뉴스 정찬곤기자입니다. 군정업무에 바쁘실 텐데 대담에 응해 주셔서 고맙...
정찬곤 전문기자  2018-01-15
[인물초대석] 이진성 헌재소장, '차별없는 재판으로 국민 눈물 닦겠다'
이진성 헌법재판소장이 2018년 새해 신년사를 통해 차별 없는 재판으로 국민의 눈물을 닦겠다고 강조했다. 이 소장은 29일 미리 밝힌 새해 신년사에서 “이제는 출근길과 집으로 돌아가는 길이 즐거운 나라, 자신감과 포부에 찬 젊은이들이 자신의 손으로 미...
이동후 기자  2018-01-02
[인물초대석] <特輯探訪> 劉氏圈療 傳承人 劉應凱 院長
정찬곤 기자  2017-12-07
[인터뷰 · 사람들] <특집 인터뷰 이사람> 유씨권료 전수자 유응개 원장
최근 한국과 중국의 의료교류가 활발히 일어나고 있는 가운데 한류열풍을 타면서 의료관광객 유치로까지 확대되고 있다.2016년 장흥에서 열린 통합의학박람회에 각국의 의료인이 참가해 의술의 정보를 교환하고 치료법을 시연해 각광을 받은 바 있다.박람회에서 특...
정찬곤 기자  2017-12-05
[인터뷰 · 사람들] 박종범 회장, "광주의 이름으로 살아가는 청년들에게 힘 되고파”
“일하고 싶어도 일자리가 없어서 기죽어 사는 우리 청년들을 위해 내가 할 수 있는 일을 찾아야겠다는 생각이 간절했다.”영산그룹 박종범 회장은 고향을 떠나 오스트리아 빈에 정착한 지 20년이 다 되어가는 지금까지도 자신이 ‘광주사람’이라는 것을 한 순간...
최미영 기자  2017-08-13
[사설 · 칼럼] 이재명 시장의 기본소득안을 비판하려다
나는 이재명 성남시장이 대통령 선거에 나서면서 기본소득 1백만 원 안을 제안했다는 말을 듣고서 ‘이 사람이 사회보장에 대한 기본이 안 되어 있구나’ 싶어 그를 비판하려고 뉴스를 검색하다 그의 출마기자회견문을 보게 되었는데, 이것을 보면서 눈물을 쏟고 ...
편집국  2017-01-31
[인터뷰 · 사람들] <새해인사> 주철현 여수시장
주철현 여수시장이 신년 기자간담회를 통해 2017년 해양관광·레저스포츠를 여수의 차세대 먹거리로 육성해 나가는 한해로 만들겠다고 선언했다.4일 오전 주철현 여수시장은 시청 출입 기자단과 신년 기자간담회를 갖고 2017년 한 해 동안 미래발전전략 사업 ...
편집국  2017-01-05
[사설 · 칼럼] [칼럼] 장기표, 개헌론자는 대통령되서는 안돼
헌법개정을 주장하는 정치지도급 인사들이 많다. 대부분 자신이 대통령이 될 수 없거나 큰 정당의 대선후보가 되기 어려운 사람들이라서 우선 동기가 순수하지 못하다.그런데 그들이 주장하는 개헌의 논거는 주로 제왕적 대통령제의 폐해와 레임덕 현상이다. 역대 ...
편집국  2016-12-31
[사설 · 칼럼] ‘박근혜 이후’가 문제다
박근혜 대통령은 이제 끝난 거나 마찬가지다. 이미 대통령의 직무가 정지된 데다 탄핵될 것도 거의 확실하기 때문이다. ‘모든 권력은 국민으로부터 나온다’는 헌법 제 1조 ②항이 가장 확실하게 구현되고 있는 지금, 국민이 싫어하는 대통령을 헌법 재판소가 ...
편집국  2016-12-25
[사설 · 칼럼] 현재의 개헌 주장은 이래서 옳지 않다
헌법개정 곧 개헌을 주장하는 사람들이 많다. ‘박근혜 최순실 사태’가 생기기 전에도 개헌 주장이 있었지만, 이 사태의 수습을 위한 한 방법으로 개헌을 주장하는 사람들도 많다. 이유인즉 ‘제왕적 대통령중심제’가 지속되는 한 대통령 측근에 의한 부정부패를...
편집국  2016-11-30
[사설 · 칼럼] 박근혜 대통령은 자존감이 있는가?
박근혜 대통령이 최순실 사건과 관련하여 대국민 사과를 한 직후 나는 박근혜 대통령이 이런 입장을 표명했어야 한다고 주장한 바 있다. 즉 대국민 담화를 통해 “국민 여러분! 최순실 씨 사건으로부터 비롯된 모든 문제는 제 불찰의 탓입니다. 그래서 그 책임...
편집국  2016-11-27
[사설 · 칼럼] 이것이 민주주의다!
오늘 광화문 일대의 장관은 민주주의 자체였다. 대한민국이 ‘박근혜 최순실 공화국’이 아니라 ‘민주공화국’임을 확인했다는 점에서도 민주주의 자체였지만, 나라의 주인인 국민이 신명나게 자신의 주장과 요구를 마음껏 외쳤다는 점에서도 민주주의 자체였다.그것뿐...
편집국  2016-11-14
[사설 · 칼럼] 흥분하지 말고 차분하게 國亂을 타개해 나가자!
우리는 그동안 박 대통령의 인사행정이 왜 저런가? 수첩에 적혀있는 사람들만 등용하면 시야가 좁아서 안 된다는 등의 국민사이에 비난도 없지 않았습니다.예컨대 ‘문고리 3인방’이라고 불리우던 그 세 사람은 왜 끝까지 대통령이 끼고 돌면서 해임을 하지 않는...
편집국  2016-11-02
[인터뷰·오피니언] 박근혜 대통령은 어떻게 해야 할까?
나라가 엉망이다. ‘최순실 사건’ 때문만이 아니다. 박근혜 대통령의 가당치 않은 오만과 독선, 무능과 무책임 때문이다. 계속 ‘남 탓’ 할 궁리만 하고 스스로 잘할 생각은 전혀 하지 않았으니 오늘과 같은 사태에 직면한 것은 너무도 당연하다.그런데 이처...
편집국  2016-10-31
[사설 · 칼럼] 기본이 안 돼 있음을 드러낸 문재인의 태도
송민순 전 외교부장관의 회고록 출간으로 밝혀진 유엔의 북한인권결의안과 관련한 문재인 대통령비서실장의 태도는 옳고 그름을 떠나 상식적 차원에서 기본이 안 되어 있음을 드러낸 것이 아닐 수 없다.이 회고록에 의하면 유엔의 북한인권결의안에 한국이 기권할 것...
편집국  2016-10-17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80번길 12, 328호(신안동, 제일오피스텔)   |  전화번호 070-8830-6600  |  등록번호 광주광역시 아00042
등록일자 : 2009. 9.29  |  발행인 : 매일방송(주) 이종락   |  편집인 이지수   |  대표 이종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지수  |  사업자등록번호 : 410-86-31873
Copyright © 2019 에버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