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남구, 추석 선물 주고받기 '절대 금지'

김민정 기자l승인2018.09.1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광주 남구(구청장 김병내)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깨끗하고 투명한 공직사회를 조성하기 위해 '명절 선물 안 주고 안 받기' 운동을 펼친다. 

지난 12일 남구에 따르면 남구청 공직자들은 오는 17일부터 추석 연휴가 끝나는 27일까지를 '명절 선물 안 주고 안 받기' 이행 기간으로 정하고, 공직자 행동강령에 위배되는 행위를 하지 않기로 했다. 

이에 따라 남구청 직원들은 직원 상ㆍ하 간은 물론이고 동료 간에도 선물을 주고받지 않으며 불미스러운 일을 사전에 방지하기 위해 직무와 관련된 사람으로부터 식사나 선물, 금품 등을 받는 것도 절대 하지 않기로 했다. 

또한 자기 뜻과 무관하게 전달된 선물을 스스로 반납하는 선물 반송 신고센터를 운영, 공직사회 내부에서부터 건전한 명절 보내기 분위기를 확산시켜 나가기로 했다. 

이밖에 부정ㆍ부패가 없는 청렴사회를 만들기 위해 오는 19일부터 21일까지 3일간 남구청사 정문과 후문에서 직원 및 주민들을 대상으로 홍보 캠페인이 전개된다. 

또 청사 주변에 '남구 공직자는 명절에 어떤 선물도 받지 않습니다'와 '마음을 나누는 검소하고 훈훈한 명절 분위기를 만듭시다'는 문구가 적힌 플래카드도 설치하기로 했다. 

남구 관계자는 "깨끗한 공직사회 풍토를 굳건하게 조성하고, 선의의 공직자가 본인 의지와 상관없이 불미스러운 일에 연루돼 피해를 받는 일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남구는 김영란법이 시행된 후 지난해 설 명절부터 '명절 선물 안 주고 안 받기 운동'을 지속해서 전개해 오고 있다. 

김민정 기자  mj1110@naver.com
<저작권자 © 에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80번길 12, 328호(신안동, 제일오피스텔)   |  전화번호 070-8830-6600  |  등록번호 광주광역시 아00042
등록일자 : 2009. 9.29  |  발행인 : 매일방송(주) 이종락   |  편집인 이지수   |  대표 이종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지수  |  사업자등록번호 : 410-86-31873
Copyright © 2018 에버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