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도지사 지지율, 전남 김영록 1위…2위 이재명 최고치 경신

이동후 기자l승인2020.06.05l수정2020.06.05 10:3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2020년 5월 전국 16개 시도지사 직무수행 평가 조사에서 김영록 전남지사가 13개월 연속 1위를 차지했다.

여론조사 기관 리얼미터에 따르면 김 지사의 지지율(‘잘한다’는 긍정평가)은 지난달 조사보다 0.8%포인트 오른 72.2%를 기록했다.

코로나19 국면에서 존재감을 과시한 이재명 경기지사는 지난 조사보다 2.7%포인트 오른 70.3%로 지난달에 이어 또 다시 최고치를 경신하며 70%대에 들어섰다. 1위인 김 지사와의 격차도 1.9%포인트로 좁혔다.

코로나19에 대한 강력한 대응으로 주목받고 있는 박원순 서울시장 역시 지난달보다 7.1%포인트 오른 60.5%를 기록했다. 박 시장은 8위에서 공동 3위로 다섯 계단이나 상승했다.

최문순 강원지사도 4.6%포인트가 오른 60.5%로 박 시장과 공동 3위를 차지했다. 박 시장은 지난해 7월 이후 10개월 만에, 최 지사는 재작년 12월 이후 17개월 만에 ‘톱3’에 올랐다.

이용섭 광주시장(58.5%)은 5위, 원희룡 제주지사(53.1%)는 6위를 차지했다. 송하진 전북지사(52.6%), 이시종 충북지사(52.0%), 이철우 경북지사(51.8%), 양승조 충남지사(51.2%)는 10위권에 들었다.

박남춘 인천시장(42.7%), 이춘희 세종시장(41.2%)이 뒤를 이었다. 코로나19 집단감염 사태가 휩쓸었던 대구 권영진 시장(39.4%)과 청와대 선거개입 의혹을 받고 있는 송철호 울산시장(34.5%)은 각각 15위와 16위로 하위권을 차지했다.

이번 5월 조사에서 16개 시도지사 전체의 평균 긍정평가(지지율)는 52.5%로 4월 조사 52.4%에 비해 0.1%포인트 상승했다.

평균 부정평가는 34.5%로 1.0%포인트 내렸다.

이번 조사는 지난달 23일부터 29일까지 전국 만18세 이상 성인 남녀 1만7000명을 대상으로 조사했으며 응답률은 4.8%, 표본오차는 전국 95% 신뢰수준에 ±0.8%포인트 수준이다. 

이동후 기자  ceo@evernews.co.kr
<저작권자 © 에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동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80번길 12, 328호(신안동, 제일오피스텔)   |  전화번호 070-8830-6600  |  등록번호 광주광역시 아00042
등록일자 : 2009. 9.29  |  발행인 : 매일방송(주) 이종락   |  편집인 이지수   |  대표 이종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지수  |  사업자등록번호 : 410-86-31873
Copyright © 2020 에버뉴스. All rights reserved.